• 최종편집 2022-03-29(화)
 

 

  

 이달 초 두 차례에 걸쳐 이상저온 피해를 입은 농가에 대해 장세용 구미시장과 관계 공무원이 현장을 방문했다.

 

 이번 이상저온 피해의 영향으로 감자는 구미 관내 250ha 120ha에서 잎과 줄기가 고사하고 과수에서는 사과, 복숭아, 배 등에서 약 10ha정도가 낙화현상 및 꽃눈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구미시는 사후 농작물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감자 농가에는 관수 작업 및 영양제를 살포하도록 해 새잎이 돋아날 수 있도록 지도하고 과수 농가에는 향후 추이를 살펴보고 생산량이 저하되지 않도록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장세용 시장은 지난 21일 관내 감자 및 과수류의 피해현장을 직접 방문해 현장 상황을 꼼꼼히 살피고 피해를 입은 주민들을 위로하며, “이상저온에 따른 농작물에 대한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대응하겠다고 약속하고 농작물 피해 조사 시 누락되는 농가가 없도록 철저히 해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장세용 구미시장, 저온피해 농작물 현장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