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4(목)
 

 

 구미시는 지역 내 식량생산·가공·유통현황을 분석해 그동안 쌀 증산을 고수해 왔던 농업정책에서 벗어나 현 시대의 요구에 맞는 농업 정책방향을 수립한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을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승인받았다.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 승인으로 인해 2024년까지 각종 국비 연계사업 신청자격을 부여받게 됨에 따라 구미시는 통합RPC(미곡종합처리시설) 시설현대화사업 자금 지원, 식량작물 공동들녘경영체 육성(사업다각화), 쌀 가공산업육성지원, RPC 벼 매입자금 추가 지원 등 각종 인센티브를 받는다

 

 장세용 시장은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 수립 거버넌스 구축을 위한 농협중앙회구미시지부 및 각 지역농협, 들녘경영체, 쌀전업농, 농업인 단체 등 관내 식량산업을 대표하는 각급 기관단체장들과 회의 및 간담회를 갖고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을 승인받는데 적극 노력해 왔다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을 통해 우선 2개소로 운영하고 있는 미곡종합처리장(선산RPC, 해평RPC)1개소로 통합하는 통합RPC를 먼저 추진할 계획이다. 통합RPC관내 지역농협(7개소)이 구미시농협쌀조합공동법인 설립에 참여해 현재 농식품부에 법인설립 인가를 신청 중에 있으며, 향후 구미시농협쌀조합공동법인이 승인되면 본격적인 통합RPC 사업추진과 기존 DSC(벼 건조저장시설)시설에 대한 개보수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을 토대로 쌀 생산조정제를 추진하고 쌀 재배면적을 연차적으로 줄이면서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GAP(농산물우수관리) 재배단지를 향후 5년간 매년 400ha씩 추가 확대해 전체 식부면적의 약 35%2,400ha를 통합RPC와 계약재배 GAP단지로 육성할 예정이다. 그리고 구미시 공동브랜드인 일선정품을 사용해 지역의 우수농산물에 대한 이미지를 증진시키고 내외부 전문가들과 엄격한 품질관리 기준을 설정하여 소비자 입맛에 맞는 친환경 쌀을 공급할 계획이다

 

 밭작물 육성 강화를 위해 주요 전략품목인 보리, , 감자를 산지유통 주체 중심으로 농가조직 강화 및 식량작물 들녘경영체를 육성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관내 지역농협 및 농업법인과 연계한 생산유통체계를 새롭게 마련하고 밭작물 재배단지 확대, 품질차별화를 통한 규모화·조직화를 구축하여 밭작물의 식량자급률 제고와 안정적인 농가소득 향상을 도모할 것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시,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 농림축산식품부 승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