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4(목)
 

 

 

 김천시 미래혁신전략과 소속 직원 11명은 지난 20일 코로나-19 사태로 일손 부족이 심화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좌동 새마을 소재 농가를 방문해 포도곁순따기, 제초작업 등에 일손을 보탰다.

 

 최근 발생한 이상저온으로 인해 냉해피해 우려가 있는 고령의 농가를 선정해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농작업을 위해 이른 아침부터 직원들은 팔을 걷어붙이고 정성을 다해 작업에 임했다.

 

 윤상영 과장은 "본격적인 농번기를 맞아 이번 지원으로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참여하게 됐으며, 농가의 어려움을 공감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고 앞으로도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게 많은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함께하면 힘이 됩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