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19(토)
 

  

 김천시는 18() 오후 김충섭 김천시장, 김세운 김천시의회 의장, 김정호 김천상공회의소 회장, 동원테크놀러지 박인숙 대표, 에이디에스레일 신민호 대표와 함께 김천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김천산업단지(3단계)에 신규 공장을 설립하게 될 두 기업은 총 250억 원을 투자해 170명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동원테크놀러지는 충남 천안과 울산에 공장을 두고 있는 자동차부품 생산업체로 2022년까지 130억을 투자해 100명을 신규 고용할 예정이며, 2012년 기업부설연구소를 설립하고 R&D 분야에 많은 투자를 함으로써 다수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고 현재 현대·기아차 등 국내 다수의 업체에 자동차부품을 납품하고 있으며, 공조부품 생산 등 사업의 다변화를 주도하고 있는 전도유망한 기업이다.

 

 에이디에스레일은 경남 밀양에 공장을 두고 있는 철도장비부품 제작업체로 2020년까지 120억을 투자해 70명을 신규 고용할 예정이며, 철도차량 도어시스템과 냉방장치 분야에서 국내 최고의 기술력을 갖춰 터키·이집트 등 해외 철도시장에 관련 장비를 수출하는 글로벌 기업이다.

 

 김천시에는 철도 완성차량 제작업체인 다원시스를 비롯해 김천산업단지 내에 다원넥스트, 은성테크 등 다수의 철도차량 및 관련 장비 제작업체가 소재해 에이디에스레일이 김천에 투자하면, 이들 업체와의 시너지 효과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김천은 한반도 국토의 중심에 위치하고 KTX, 경부·중부내륙고속도로가 교차하는 사통팔달 교통의 중심지다.

 

 김천-거제 간 남부내륙고속철도가 추진되고 있고 향후 김천-문경 간 중부내륙고속철도, 김천-전주 간 철도 사업이 계획대로 추진되면, 김천시는 미래 철도산업의 메카로 성장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충섭 시장은지난해 7월 김천시장에 취임하면서 시정방침 5가지 목표를 정하고일자리가 풍부한 경제도시김천을 첫 번째 목표로 정했다. 기업인 여러분들이 지역의 인재를 채용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시에서도 기업인 여러분들의 입장을 최우선해 행정적 편의를 최대한 지원하겠다, 동원테크놀러지에이디에스레일이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하기를 기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 산업단지 내 투자기업과 250억 규모 투자양해각서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