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09(금)
 

 

 

구미시와 후원단체 석성1만사랑회(2억원 후원), 전문건축 봉사단체 까치둥지 (2억원상당 재능기부)의 아름다운 하모니

 

구미시는 지난 26일 오후 도개면 동산리 소재 장애인 단기거주시설인 사랑의 쉼터여자생활관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에는 장세용 시장, 김재상 시의회 의장, ()석성1만사랑회 조용근 이사장, ()까치둥지 한동일 이사장, 6호 김경태 단장, 지역주민, 학부모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경과 보고, 유공 표창, 2단계로 진행될 남자생활관 후원 기탁, 제막 순으로 진행됐다.

 

사랑의 쉼터는 폐교를 활용하여 발달장애인 30명이 생활하는 시설로 특히, 생활관은 창고, 노후 교실 등을 개조해 거주공간으로 사용하던 바 환경개선이 시급한 상황이었다.

 

이에 시는 장애인 삶의 질을 향상과 공동체 활성화를 목표로 단기거주시설 환경개선사업을 연차별 추진, 1단계 사업으로 지난해 구미시에서 교육청으로부터 학교 부지를 매입(98천만 원)했다.

 

민간과 공공이 함께하는 지역협력 사업, 사랑의 쉼터 환경개선사업은 이후 ()석성1만사랑회에서 2억 원, ()까치둥지에서 2억 원 상당의 건축전문기술지원, 주광정밀()에서 5천만 원 후원으로사랑의 쉼터 여자생활관준공, 지역 문제 해결을 위해 공공과 후원단체, 지역사회가 함께해 그 의미를 더했다.

 

아울러 2단계로 진행될 남자생활관 개축 또한, 시에서 국비를 확보해지역협력사업으로 추진해 하반기 착공 내년 초 준공한다는 계획이다.

 

장세용 시장은 장애인 거주시설인 사랑의 쉼터 거주환경 개선을 위해 함께 해주신 석성1만사랑회와 까치둥지 등 후원단체와 지역민께 감사하며, 민관협력의 좋은 계기로 삼아 따뜻한 구미 만들기에 더욱 노력 하겠다라고 시민들의 관심과 성원을 당부했다.

 

한편, 후원단체인 ()석성1만사랑회(이사장 조용근)2011년 출범한 국세공무원, 세무사, 회사원 등 600여명으로 구성된 법인으로 석성나눔의 집(중증장애인 생활관 건립) 지원 및 장학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건축 분야별 전문기술인 대표들이 모여 설립한 재능나눔법인인 ()까치둥지(이사장 한동일)는 매년 주거환경이 열악한 저소득층을 위해 새로운 둥지를 만들어 주는 사업을 수년째 추진해 오고 있다.

 

사랑의 쉼터 여자생활관은 까치둥지 6호로 회원들의 지원으로 지어졌으며, 주광정밀() 윤재호 대표는 2015년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경북 회원(37)으로 가입해 정기적으로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성금 기탁은 물론, 중소기업 우수인력 확보를 위한 장학금 기부 등 현장 기술 지원과 후배 기능인 양성을 위해 힘써오고 있다.

 

한편, 새로 지어진 사랑의 쉼터 여자생활관은 연면적 278규모로 생활실 6, 화장실 3, 거실, 편의시설 등 안전하고 따뜻한 장애인 주거공간을갖추고 있다. 입소 상담은 사랑의 쉼터(472-9388)로 문의하면 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시, ‘사랑의 쉼터 여자생활관’ 준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