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3-29(화)
 

 

상주시가 주최하고 상주문화원과 ()영남판소리보존회 공동 주관으로 열린 제14회 모정 이명희 명창 기념 상주종합국악제를 지난3일 태평성대 경상감영공원에서 비대면 동영상 심사로 개최하고상주문화원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 중계했다.

 

상주시는 전통문화에 대한 국민의식을 새롭게 하고 문화적 자긍심을 고취하는 한편, 국악을 체계적으로 보존·계승·발전시켜 대중화의 기틀을 마련하고자 2008년부터 전국 국악경연대회를 개최해 왔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생활이 위축되고모든 면으로 힘든 가운데 그동안 개최 방법을 두고 많은 고민을 하다가 금년에도 비대면으로 열게 됐으며, 코로나가 조기에 종식되고 나라 사정도 회복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대회를 마련했다.

 

이번 상주종합국악제에 총 157팀이 출전해 종합대상인 국회의장상은 기악부분 일반부 박지은(대구), 종합최우수상인 경상북도지사상에는 판소리/병창부문 일반부 최우수상 김용화(서울), 상주시장상에는 무용부분 일반부 최우수상 이순영(경기), 연희부문 일반부 최우수상 서현(대전), 경상북도교육감상에는 판소리/병창 부문 대상 정소현(대구, 국립전통예술고 3학년), 기악부문 대상 정여원(서울, 국립국악고 2학년), 무용부문 대상 최신영(경남, 부산예술고 3학년), 연희 부문 대상 김형(전남, 국립전통예술고 2학년), 상주교육장상에는 판소리/병창부문 대상 양준모(경기, 양도초등 6학년), 기악부문 대상 임주하(서울, 조원초등 6학년), 무용부문 대상 황아연(경기도, 비룡초등 2학년), 연희부문 대상 김나영 외 20(대구, 달성초등 6학년) 등이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김철수 상주문화원장은 이번 대회가 신진 국악인들의 등용문이 되고 국악인구 저변 확대에 크게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영석 시장은 상주종합국악제는 우리 시의 상징이자 대표적인 대회로 자리매김했다, 앞으로 국악을 비롯한 전통 문화예술을 재조명하고 더욱 계승 발전시키며, 우리 상주의 맛과 멋이 묻어나는 명품 문화도시 상주를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모정 이명희 명창 기념 상주종합국악제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