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3-29(화)
 

 

지역 ICT기술을 활용한 재난 안전 서비스 발굴로 산업단지 안전 사각지대 해소

 

구미시는 19일 금오테크노밸리 내 모바일융합기술센터에서 구미스마트그린산단의 산업환경안전 통합제센터 구축 사업과 연계한 디지털시범서비스 실증지원 사업본격적 추진을 위해 지원 기업 간담회를 개최했다.

 

실증지원 사업에 선정된 8개 기업 대표 및 임직원, 경북구미스마트그린산단사업단, 구미전자정보기술원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해기업별 추진 사업 소개 및 사업 수행 시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등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디지털시범서비스 실증지원 사업은 첨단 ICT기술을 활용해산업단지의 재난·안전 디지털 서비스를 발굴하고 국가산단에 접목시켜안전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사업이며, 시민과 기업에서 제안된 수요조사서를 바탕으로 지난 4월부터 기업 모집공고와 평가 등을 통해 8개 기업을 선정하고 산업단지 위험 진단 및 관리 드론 서비스, 지하 매립 매설물 통합관제 시스템 등 8품목을 바탕으로 오는 12월까지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장세용 시장은이번 사업은 기술 개발이 완료돼 직접 현장에 실증 시범하는 사업인 만큼, 반드시 사업화까지 완료해 안전하고 쾌적한 구미국가산업단지가 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국가산업단지 산업·환경·안전에 디지털을 입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