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3-29(화)
 

 

칠곡인문학마을협의회는 지난11일 교육문화회관 평생학습관에서 칠곡군 33개 인문학마을을 대표하는 마을활동가와 군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2021년 인문학마을특성화사업 결과공유회를 가졌다.

 

인문학마을특성화사업 결과공유회는 10년차를 맞는 칠곡인문학마을의 성과를 점검하고 발전 방향의 모색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서 지천면 덕산리 할매 뮤지컬 북삼읍 어로1리 보람할매연극단 힙합 공연 석적읍 우방신천지 청소년 댄스 공연 등 지역을 대표하는 인문콘텐츠 공연은 물론 모범적·친환경적 마을살이 사례들이 소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또, 인문학마을의 초석을 다진 문화기획자, 마을활동가, 행정담당이 서로의 경험을 공유하는 포럼을 가져 참석자로부터 호평을 얻기도 했다

 

특히, 칠곡인문학마을의 토대를 마련한 김영현 전() 지역문화진흥원장은 초기에 비해 주민, 행정, 중간지원조직 등 구성원 모두가 눈부신 성장을 이룬 것 같다이러한 힘을 바탕으로 칠곡군이 문화도시로 성장할 것 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백선기 군수는 누구도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지평을 열어온 우리 칠곡인문학마을이 자랑스럽다, “앞으로도 변화를 수용하고 같이의 가치를 위해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20139개 마을로 시작한 칠곡인문학마을은 33개 마을로 증가하며 지역 사회에 인문가치를 확산시켜 나가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칠곡인문학마을협의회,‘인문학마을특성화사업 결과공유회’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