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3-29(화)
 

 

순천향대학교 부속 구미병원(병원장 정일권)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9차 급성기뇌졸중 적정성평가에서 지역에서 유일하게 4회 연속 최우수 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202010월부터 20213월까지 응급실을 통해 입원한 급성기뇌졸중 환자를 진료한 종합병원급 이상 총 233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평가항목은 전문인력 구성여부 1시간 이내 뇌영상검사 실시율 60분 이내 정맥 내 혈전용해제(t-PA) 투여율 첫 식이 전 연하장애선별검사 실시율 등으로 평가결과, 순천향대 구미병원은 전체 의료기관 평균 점수는 물론 종별 평균 점수보다 월등히 높은 점수를 기록하며 최우수 1등급을 획득했다.

 

급성기뇌졸중 환자가 신속하고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받기 위해서는 신경과, 신경외과 전문의가 있어야 하고, 후유장애 최소화 및 재활치료를 위해 재활의학과 전문의가 필요하다. 순천향대 구미병원은 3개과 전문의가 상근하고 있으며, 24시간 One-stop 뇌신경센터를 운영 중이다.

 

정일권 병원장은 본원은 이번평가를 통해 뇌졸중 치료를 잘하는 지역 최고 병원임을 재차 확인했다, “앞으로도 경북 중서부권 최종 거점병원으로서 신속한 치료와 최고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더욱더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순천향대 구미병원, 급성기뇌졸중 4회 연속 ‘최우수 의료기관’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