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3-29(화)
 

 

상주시 아자개영농조합법인(대표 정태식)2일 화요일 회원농가업체 경북통상 주식회사(대표 김유태), 수출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상주쌀을 호주로 수출했다.

 

이번 수출길에 오른 상주쌀은 2, 500만 원 상당으로 낙동강변 벌 평야의 비옥한 토지에서 생산된 명품 쌀로 한인 마트 및 현지마트를 통해 호주 소비자들의 밥상을 책임질 예정이다.

 

지난해 작황 호조로 전국 쌀 생산량이 늘어 국내 쌀 가격이 하락으로위기를 겪고 있는 가운데 상주시는 국내 가격 안정화 및 소비 촉진의 일환으로 쌀 수출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상주쌀은 지난해 호주를 비롯해 미국, 영국 등으로 17천만 원, 52톤을 수출했으며, 해외시장에서 뛰어난 품질을 인정받아 올해도 끊임없는 러브콜로 24, 61백만 원을 수출해 2022년 수출목표 2억 달성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강영석 시장은 고품질 쌀 수출을 위해 노력하는 아자개영농합법인 회원농가에게 감사함을 표하고상주쌀의 명품화를 통해 농가소득을 올릴 수 있도록 수출확대 및 판로개척을 위해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명품 상주쌀 호주 수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