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3-29(화)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조인호)는 우리품종 전문생산단지 조성사업을 통해 특화품종으로 육성하고 있는 만풍배’ 19톤을 29일 홍콩으로 첫 수출했다

 

우리품종 전문생산단지 조성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참배수출단지(대표 이만희)에서는 2019년부터 만풍배를 ()로 홍보하여자체 개발 브랜드인 달리로 홍콩 수출을 시작했다

 

수출가격은2만 원/5kg으로 원황배 14300 /5kg 대비 40% 정도 비싼 가격으로수출되고 있다. 또한, 다음달 5일 베트남에 처음으로 3.5, 1400만 원 상당의 만풍배를 수출할 예정이다.

 

만풍배는 농촌진흥청에서 1997년 육성한 품종으로 석세포가 없어식감이 매우 부드럽고 당도가 13.3Brix로 높으며 과중도 700g넘는 대과종 품종이다. 특히, 햇볕 투과율이 높은 봉지를 씌워 재배할경우 껍질색이 녹색으로 착색된 청배로 생산할 수 있다, 또한, 수확후 포장 작업 시 많이 발생하는 그을음병 즉 과일 표면이 검게 변하는 현상을 줄임으로써 고품질 배를 생산할 수 있다.

 

김정수 기술보급과장은최근 해외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국내육성 만풍배의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성공적으로 지역특화 품목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상주시, 만풍배 홍콩 첫 수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