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3-29(화)
 

 

 

순천향대학교 부속 구미병원(병원장 정일권)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실시한 ‘7차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에서 3회 연속 최우수 1등급을 획득 했다.

 

이번 적정성 평가는 202010월부터 20213월까지 6개월간 인공신장실을 운영하는 전국 954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주2회 이상 혈액투석을 시행한 환자를 조사해 인력, 시설, 장비와 같은 구조적 측면, 혈액투석 적절도, 혈관관리, 빈혈관리등 진료의 과정 및 결과 측면까지 총 13개 지표를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평가 결과, 순천향대 구미병원은 혈액투석을 전문으로 하는 의사 비율, 혈액투석 적절도 검사 실시주기 충족률, 동정맥루 협착증 모니터링 충족률, 칼슘X인 충족률 등에서 100점 만점을 받는 등 전체 평균 84.5(동일종별 평균 87.5) 보다 높은 96.9점을 받으며, 지역거점 병원으로서의 위상을 높였다.

 

정일권 병원장은 경험이 풍부한 최고의 의료진과 인공신장실 확장, 최신 혈액투석 기계 도입 등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환자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혈액투석을 효율을 높여 앞으로도 환자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치료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순천향대학교 부속 구미병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