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8(목)
 

 

김천=이상철 기자/ 김천시는 지난 23일 경북도청, 한국교통안전공단, ()경북테크노파크, 독일 Dürr Assembly Products(이하 DAP), dSPACE, 그리고 지역 우수기업인 계양정밀 등 7개 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미래첨단자동차 검사시스템 개발에 관한 업무협약(MOU)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 김충섭 김천시장, 오태석 한국교통안전공단 본부장, 박성덕 경북테크노파크 단장, 정병기 계양정밀 회장, 토마스 콜브 DAP 사장, 미르코 브라잇바이서 dSPACE 부사장 등이 참석해 다가오는 미래자동차 시대에 필수적인 검사장비 개발에 대한 상호협력과 소통을 약속하며 협약서에 서명했다.

 

김천시는 수년전부터 자동차산업을 지역거점 사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튜닝카 성능안전시험센터, 자동차주행시험장, 자동차서비스복합단지등을 조성 중에 있다. 산업단지에 입주해 있는 자동차관련 기업들은 물론, 추후 완공되는 자동차서비스복합단지에 입주하는 기업들을 적극 지원하기 위한 모빌리티 튜닝산업 지원센터건립도 순조롭게 진행 중에 있다.

 

이날 체결된 업무협약도 이와 같은 자동차관련사업의 일환으로 급증하고 있는 미래첨단자동차에 맞는 검사장비 수요에 따른 것이다. 추후 시스템이 개발되고 새로운 검사기준을 마련하면 국내외 관련시장을 선점하는 등, 김천시가 자동차산업의 새로운 강자로 거듭나기 위한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특히, 이날 협약식에는 독일의 검사장비 개발 전문기업인 DAPdSPACE가 함께 참석해 앞으로 한국교통안전공단을 중심으로 지역 우수기업인 계양정밀과 적극 협업해 미래자동차 통합 검사시스템을 개발하고 이를 상용화하기 위한 생산거점을 김천시에 구축할 계획이다.

 

김천시의 미래 모빌리티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관련 사업을 적극 추진 중인 김충섭 시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김천시가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지역기업, 그리고 검증된 해외기업과 함께 검사장비 거점구축 선점에 한발 더 다가서게 됐으며, 앞으로 우리 김천시가 자동차산업의 새로운 강자가 될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미래첨단자동차 시대의 새로운 강자, 김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