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6(월)
 

 

구미=최동석 기자/ 구미시는 지난 22일 전국 기초지자체 중 최초로 탄소중립지원센터를 지정했다.

 

탄소중립기본법 시행(’22.3.25.)에 따라 탄소중립 사회로의 이행과 녹색성장의 추진을 지원할 전문적이고 독립적인 기관이 필요함에 따라 시는 발 빠르게 국비 신청으로 재원을 마련하고 공고를 통해 신청 기관을 접수받아 두 차례 심사를 거쳐 최종적으로 경운대학교를 지정하게 됐다.

 

전담인력 배치 등 준비기간을 거쳐 5월 중 개소해 운영될 구미시 탄소중립 지원센터는 지역의 탄소중립·녹색성장에 관한 계획의 수립·시행, 기후위기 적응대책의 시행, 구미 맞춤형 에너지 전환 촉진 및 전환 모델의 개발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동진 환경정책과장은 “2050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서는 지자체 책무가 강화되고 지역 주도의 상향식 탄소중립을 위한 이행체계 구축이 핵심이 될 것이라며, “이번 탄소중립 지원센터의 지정과 운영으로 지역 중심 탄소중립 정책에 날개를 달 것이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시, 2050 탄소중립! 날개를 달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