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6(월)
 

 

군위=김봉국 기자/ 군위군 청춘대학은 읍면별 150~200여 명 이상의 어르신들이 참석하고, 다양하고 유익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지역의 대표적인 어르신 건강·취미·교육 사업이다.

 

2019년을 마지막으로 코로나로 인해 운영이 중단된 삼국유사 청춘대학이 4년 만에 운영이 재개되어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여가 생활을 책임질 예정이다.

 

군위군 삼국유사 청춘대학은 대한노인회 읍면분회에서 주관하고,전문교육기관인 경북 대학교 평생육원에 위탁, 읍면별 4월 입학식을 시작으로 11월까지 월 2100세 건강체조,건강교실,법률상식, 노래교실 등 다양하고 수준 높은 강의로 운영될 계획이다.

 

특히, 지역 어르신들의 욕구를 사전조사하여 상속, 노후자산관리, 생활법률 등의 지식분야 강좌 프로그램을 대폭 강화해 어르신들의 실생활에 도움이 되도록 구성했다.

 

김진열 군수는코로나19로 운영이 중단된 청춘대학이 다시 운영되는 것을 축하하며, 어르신들의 배움에 대한 열정과 활기 넘치는 모습을 다시 보게 되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23 삼국유사 청춘대학 개강 ‘4년만의 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