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목)
 

 

 

    

 

 

 김천시가 지난해 신선농산물 수출액이 처음으로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대비 38% 증가한 것으로 201752억에 불과했던 것이 2년 만에 100% 이상 증가세를 보이면서 110억 원을 달성한 것이다.

 

 김천시 주요 수출 농산물은 포도, 새송이버섯, 양파로, 전체수출량은 전년대비 91% 증가하며, 포도의 경우 일반포도는 37% 증가한 반면, 샤인머스켓포도는 97% 증가했다. 국내 샤인머스켓포도 재배면적의 급증으로 인해 발생하는 공급과잉과 그에 따른 가격폭락이 우려되는 가운데 상품성을 갖춘 샤인머스켓포도는 해외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는 수출 효자 종목으로 수출은 내수시장 안정화와 농가소득 증대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지난해 과잉 생산으로 가격이 폭락한 양파 수출을 위해 김천시가 발 벗고 나서 농협과 수출업체를 연결시켜 양파 1284톤을 대만으로 수출하여 농가의 어려움 해소와 국내 양파 가격 안정화에 기여했다.

 

 특히, 지난해 11월 김충섭 시장을 필두로 한 베트남 무역사절단을 파견해 베트남 K-Market과 수출협약식 체결,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한 상호협력 및 상호이해 증진을 위한 친선교류 추진, 홍보판촉행사와 현지 바이어 초청 상담회 개최, K-Market 골든팰리스점 외 6개소에서 판매홍보 행사를 한 달 동안 지속적으로 진행해 베트남 수출물량이 대폭 증가하는 성과를 거뒀다.

 

 김충섭 시장은이 같은 수출증가는 취임 후 조직개편을 통한 농식품수출 전담팀 신설, 농산물 규격화를 위한 수출포도생산 매뉴얼화, 수출시장의 다변화와 새로운 시장개척을 위한 공격적인 해외판촉 마케팅 등을 추진한 결과라며 올해도 지속적인 수출증가를 위해 복숭아, 딸기 등 수출품목을 다양화하고 수출시장을 다변화하여 가격 경쟁력을 갖춘 수출품 육성과 함께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 농산물 수출 100억 원 돌파, 농업에 청신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