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1(목)
 

 

구미=이해수 기자/ 구미강동병원(병원장 신재학)은 지난 1일 인공신장센터의 확장 공사를 마무리하고 새롭게 운영을 시작했다.

 

혈액투석을 받는 신부전증 환자의 건강권 확보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20143월 최초 개소한 구미강동병원 인공신장센터는 투석을 요하는 지역 환자들이 증가함에 따라 보다 양질의 의료서비스의 제공이 필요하다고 판단, 기존의 25병상에서 20병상을 추가 증설, 45개로 병상수를 확대해 환자들의 보다 편리하고 쾌적한 투석이 가능하도록 했다.

 

신재학 병원장은 구미의 혈액투석 환자의 치료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어 이번 확장으로 환자들의 투석 만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구미강동병원은 신장내과 2과를 추가 개설하여 인공신장센터 확장과 동시에 전문의를 보강, 진료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강동병원 인공신장센터 확장...20병상 추가 증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