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2(목)
 


 

칠곡=김봉국 기자/ 칠곡군이 지난 6일 경상북도가 도내 23개 시·군 대상으로 실시한 2023년 성별영향평가추진 최우수 기관상을 수상했다.

 

경상북도는 경북여성정책개발원의 2022년도 성별영향평가 정책개선 우수사례, 성평등지수개선 추진 등 종합평가 심사를 통해 최우수 기관에 대하여 표창 선정하고 이날 시상식을 가졌다.

 

성별영향평가는 법령·계획·사업 등 정부의 주요 정책을 수립시행하는 과정에서 그 정책이 성평등에 미칠 영향을 평가해 정부정책이 성평등의 실현에 기여하도록 하는 제도다.

 

칠곡군은 성별영향평가 실시율 목표치인 예산 사업의 10%보다 상회하는 13%로 적극적으로 행하였고 위원회의 성별 참여 현황 모니터링을 통해 여성 위촉 비율은 작년 대비 10% 증가한 44%로 구성하여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성별영향평가를 통해 개선된 사례 중 군립도서관 운영 사업은 다양한 가족형태를 위한 맞춤형 성인지 감수성 도서 구입, 양성평등의 달 지정 후 북큐레이션을 통해 도서 추천 등으로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칠곡군은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받아 양성평등 도시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이와함께 성별영향평가에도 최우수 기관상을 받아 양성평등도시로 한걸음 더 나아가는 영광을 안았다.

 

김재욱 군수는 성별영향평가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정책 개선이행율을 적극적으로 관리하고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분야의 대상사업을 발굴해 나갈 것이며, 앞으로 더욱더 양성평등한 여성친화도시 칠곡군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칠곡군, 2023 성별영향평가 추진 최우수 기관상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