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3(목)
 

 

구미=최동석 기자/ 구미시가 지자체 맞춤형 저 출산 대응 기반 조성을 위해 행안부가 추진하는 2023 지자체 저 출산 대응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현재 공실 상태인 구미역사 2층을 활용해 웨딩 테마 북카페 및 감성 테마존 조성, 스몰웨딩 및 청년 생애 주기별 종합 지원 플랫폼 구축 등 결혼 스토리 문화공간 조성사업으로, 시는 총사업비 8억 원 중 국비 4억 원을 확보했다.

 

이번 사업을 통해 결혼에 관한 인식개선 및 정보제공, 지원 등 결혼 장려를 위한 인프라 구축으로 저출산 문제 극복을 도모하고 교육취업결혼출산까지 청년의 생애 주기별 시책 종합 안내 등 청년들의 지역 정착을 유도할 계획이다.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추진된 이번 공모사업은 지난 7월 사업계획서를 신청받아 서면심사와 현장점검, 발표심사 등을 거친 후 구미를 포함해 최종 5곳이 선정됐다.

 

시는 지난 8월 구미역(1) 청년복합문화공간 조성사업 추진을 위한 행안부고향올래 공모사업에 선정된데 이어 인구감소 대응을 위한 정부 공모사업에 잇따라 선정됨에 따라 구미역을 중심으로 한 청년 종합 지원 거점 공간 조성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김장호 시장은 최근 재정비를 마치고 10년 만에 개방된 구미역사 후면광장 지하주차장 개방과 맞물려 장기간 공실 상태 남아있던 구미역 1층과 2층을 활용한 인구활력 사업이 잇따라 공모에 선정됨에 따라 구미역사가 구미지역 청년 활동 거점공간으로 새롭게 태어날 것으로 전망 된다고 했다.

 

이어 “2024년 말 개통예정인 대구경북 광역철도와 금리단길, 문화로, 금오천 등 인근 로컬 자원과 연계한 원도심 활성화 정책으로 청년이 머무르고 살고 싶은 청년 정책 선도 도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시, 구미역사 활용 인구활력 정부 공모사업 연이어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