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2(목)
 

          

이영관 회장                      최병식 회장

 

 구미=옥춘석 기자/ 구미시는 2023년 자랑스러운 구미 사람 대상 수상자로 이영관(도레이첨단소재 회장), 최병식(대한민국 써포터즈 봉사단 회장) 2명을 선정했다.

 

지난 925일부터 1016일까지 21일간 후보자를 접수해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발전을 위해 헌신한 5명의 후보가 추천됐으며, 시민 여론 수렴 절차를 거쳐 지난 23일 관내 기관장 및 사회 단체장 등 각계 인사 20명으로 구성된 자랑스러운 구미 사람 대상 시상심의위원회를 열고 수상자를 확정했다.

 

도레이첨단소재 이영관 회장은 지난 50년간 첨단소재 사업 발굴 및 육성으로 지역 경제 발전과 고용 창출 등 지역사회와 동반 성장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공익법인 한국 도레이 과학진흥재단을 설립해 사회공헌을 실현하고 코로나19로 인한 국가 재난 상황에서 신속하게 설비를 개조해 마스크 소재 생산을 지원하는 등 사회적 책임을 실현했다.

 

대한민국 써포터즈 봉사단 최병식 회장은 지역 내 독거노인과 취약(소외)계층을 대상으로 9년째 연 48회 무료 급식 봉사활동에 앞장서고 있으며, 불우이웃에게 정기적인 후원으로 이웃사랑과 지역발전에 헌신하고 있다. 또한, 해외 구호 활동(라오스 학교 건립 및 장학금 지원 등)을 통해 세계 속의 구미를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자랑스러운 구미 사람 대상은 1996년 구미시민상과 구미문화상, 선산군민상을 통합해 올해 28년째를 맞는 구미시 최고의 상으로 지난해까지 총 205명의 모범 시민을 선정했으며, 올해 수상자 2명은 내달 초 시상할 계획이다.

태그
첨부파일 다운로드
최병식_회장.png (40.8K)
다운로드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23년 자랑스러운 구미 사람 대상 수상자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