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3(목)
 

              

구미=김봉국 기자/ 국민의힘 강명구 구미() 국회의원 예비후보(윤석열 대통령비서실 국정기획비서관)16일 오전 10시 구미시 옥계동에 위치한선거사무소에서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선언을 했다.

 

강 예비후보는 구미시민께서 압도적 지지를 보내주신 덕에 윤석열 정부가 탄생했다, “보수를 지켜주시고 정권교체를 이뤄주신 구미시민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말씀을 드린다고 말하며 출마선언을 시작했다.이어 대한민국 산업화와 경제성장의 중심도시였던 구미가 언제부터인가그 많던 공장들이 수도권으로 해외로 하나둘씩 떠났다고 하고 김윤환 대표, 박세직장관이 있던 시절 구미에는 막강한 정치력이 있었다, “그런데 지금은 이리치이고 저리 치여 대구 경북 안에서조차 제 목소릴 못 내는 처지가 됐다며 구미의심각한 현실에 대한 인식을 밝혔다.

 

이에 강 예비후보는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기획비서관으로서 국정이 어떻게 돌아가는지 아는 강명구가 적임자라며, “풍부한 경험과 정부여당의 힘으로 구미를 다시 영광의 시대로 돌려놓겠다. 교육·의료·문화 등 다방면의 정주여건 혁신, 젊은 층이 살고 싶은 도시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1) 교육발전특구 지정을 통한 일류 교육도시’ 2) 취수원 문제 해결 및 기회발전특구 유치 3) 대통령 임기 내 구미 교통망 대대적 확충 4) 복합쇼핑몰 유치를통한 경북 소비·문화 거점 부상 등 구미 발전 4대 비전을 발표했다.

 

이와 관련 강 예비후보는 제가 말씀드린 네 가지 비전 아무나 할 수 없다안 되면 대통령을 직접 찾아가 결재도장을 받아 오겠다는 결연한 의지를 보이며윤석열 대통령 임기 내에 구미에 필요한 핵심사업들, 강명구가 반드시 가져오겠다고 약속했다.

 

마지막으로 “1963년 마흔 여섯 살 박정희 대통령께서 조국 근대화의 위대한 여정을 시작하셨다, “2023년 마흔 여섯 살 강명구가 구미시민 여러분과 함께 새로운 구미, 잘 사는 구미로 위대한 여정을 시작하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출마선언식을 마무리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강명구 예비후보, 구미(을) 출마선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