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1(목)
 

 

구미=이해수 기자/ 순천향대학교 부속 구미병원(병원장 민경대)은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 주관한 2023년 특수건강진단기관 평가에서 최우수 S등급을 획득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전국 234개 특수건강진단기관을 대상으로 운영체계분야(운영방침 및 업무관리체계 시설장비 보유 및 유지관리 등)와 업무성과분야(건강진단 결과 및 판정의 신뢰도 건강진단 분석능력 신뢰도 등)의 총 11개 항목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평가 결과, 순천향대 구미병원은 대구·경북지역에서 유일하게 5회 연속 최우수 S등급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뤘다.

 

특수건강진단은 소음, 분진, 화학물질 등 유해인자에 노출되는 근로자에게 직업성 질환을 예방하고 근로자의 건강을 보호 유지하기 위해 실시하는 건강진단이다. 고용노동부는 산업안전보건법 제135조에 따른 특수건강진단기관의 수준 향상을 위해 2년 마다 평가를 실시하고 결과를 공개하고 있다.

 

민경대 병원장은 우리병원은 1983년 특수검진 실시기관으로 지정되어 지역거점병원으로서 근로자의 건강증진 및 근로환경 개선에 앞장서고 있다, “앞으로도 사업체와 유기적인 협력과 최고 수준의 특수건강진단 서비스 제공으로 근로자의 건강을 책임지고 안전보건 관리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순천향대 구미병원, 특수건강진단기관 평가 ‘지역유일 5회 연속 최우수 S등급 획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