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1(목)
 


구미=김호숙 기자/ 구미시는 여성가족보육 분야의 복지 지원을 위해 함께 누리는 여성친화도시 조성, 다양한 가족 지원 서비스 확대, 수준 높은 보육 서비스 제공을 핵심과제로 정하고 세부 과제들을 본격 추진한다.

 

여성이 열어가는 양성평등 행복도시 구미를 비전으로 지난 2013, 2018년에 이어 20233회 연속으로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돼 14일 시청에서 현판 제막식을 열었다.

 

시는 그동안 관리직 여성 공무원 비율이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지난해 5급 이상 여성 공무원 비율은 29.5%로 경북 목표(14.6%)를 초과 달성했다. 여성 1인 가구를 대상으로 도어카메라, SOS 비상 버튼 등 가정용 보안기기를 지원하는 우리집 경호원 파견 사업을 지속 추진해 범죄예방과 안전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여성친화도시 구미를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가족 형태 다양화로 1인 가구, 한부모다문화가족 등 가족 유형별, 생애주기별 특성에 맞는 지원이 필요함에 따라 시는 가족 서비스 지원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구미시 가족센터의 기능을 강화한다.

 

특히, 어린이집의 안정적인 보육 서비스 제공을 위해 재원 외국인 아동에게 월 10만 원의 보육료를 지원, 정원 미달 0~2세 영아반에 기관보육료를 추가 지원하는 영아반 인센티브제도를 신설지원한다. 또한, 보육 교직원 근속 수당을 월 8만 원에서 10만 원으로 2만 원 증액 지원해 교사의 처우개선으로 질 높은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한다.

 

보육시설을 이용하지 않는 아동에 부모 급여도 대폭 확대하며, 0~11개월 아동에 월 100만 원, 12~23개월 아동에게 월 50만 원을 지원해 가정양육 아동에 대한 부모 부담을 덜어 줄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시 더 촘촘한 여성 가족 보육 지원, 복지 1번지로 도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