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1(목)
 


글로벌 팬덤산업 육성을 위한 온/오프라인 연계 한류 메타버스 전당

 구미=이상철 기자/ 구미시는 26일 메타버스 관련 산학연 전문가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글로벌 메타버스 혁신특구 조성계획 수립 용역최종 보고회와 한류 메타버스 전당 조성 기본계획 수립 용역중간 보고회를 개최했다.

 

글로벌 메타버스 혁신특구 조성사업은 메타버스 융합산업을 선도할 거점지구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메타버스 유관 신기술 집적화, 인프라 구축, R&D지원으로 구미의 메타버스 생태계를 강화하고 ARVR, 5G 등 신산업과 전략산업을 제조업과 연계해 구미국가산단 활성화와 고도화를 추진하는 사업이다.

 

한류 메타버스 전당 조성 사업은 한류가 K-popK-drama 등을 중심으로 전 세계를 강타하면서 글로벌 한류팬덤 문화의 소비확산을 위한 거점 조성의 필요성과 당위성이 강조되는 시점에 한류 팬덤산업을 구미의 강점인 메타버스 산업 인프라와 결합해 고부가가치 신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기획된 사업이다.

 

먼저 진행된 글로벌 메타버스 혁신특구 조성계획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에서는 지난해 11월 중간 보고회에서 제시된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전문가 자문과 기업간담회 등을 거쳐 도출된 과업 전반의 결과를 공유하고 향후 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2030년 글로벌 메타버스 선도 도시 실현을 목표로메타버스 6대 전략산업 도출(스마트제조, 스마트팜, 디지털물류, XR기반 실감형 교육, 문화콘텐츠, 메타버스 디바이스), 전략산업과 연계가능한 총 38개 과제 발굴(R&D 지원, 인프라구축, 사업화 지원 등), 메타버스 혁신특구 공간조성(공공인프라센터: 공공데이터센터, 메타버스 인재양성센터 등메타버스 산업단지 센터: 스마트제조 대전환 기업육성지원센터 등 메타버스 융합진흥센터: 창업 및 스타트업 지원센터 등지역연계 및 글로벌화 지원센터: 지역연계 기업지원센터 등)을 통해 글로벌 스탠더드에 맞는 메타버스 융합산업을 선도할 거점지구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어 진행된 한류 메타버스 전당 조성 기본계획 수립 용역 중간 보고회에서는 오프라인 한류메타버스 전당을 중심으로 공연장·체험장 등 한류 체험·확산, 메타버스 스튜디오 구축, 인력양성 등 산업생태계 조성, 오프라인과 연동하는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 등 지난해 9월 용역착수 후 연구된 내용에 대한 깊이 있는 검토가 진행됐으며, 이날 나온 다양한 의견은 용역 수행에 반영해 용역의 완성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김장호 시장은 올해 미국에서 열린 CES에서 보듯 최근 생성형 AI로 메타버스의 제작방식이 빠르게 진화하고 있다. 메타버스 영역이 ICT플랫폼, 문화컨텐츠 등 융합산업으로 무한 확장 중으로 디지털산업 핵심 키워드는 메타버스 융합산업이 될 것이며, 전국 최고 수준의 메타버스 인프라를 보유한 구미가 이 분야를 선도하기 위해 이 분야 산업 발굴육성에 선제적으로 나서겠다고 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구미시 메타버스 융합산업 선도, 제조업에 신산업 더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