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3(화)
 


 상주=서창국 기자/ 상주시 공성면(면장 주용덕)23일 박주형정석용 시의원 및 마을주민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촌재생 마을만들기 사업으로 지어진 영오 소통관개관식을 개최했다.

 

공성면 영오리는 2023농촌재생 마을만들기사업에 선정되어 시비 45천만 원을 지원받아 영오 소통관을 건립했다. 이날 개관식에서는 주민 화합의 장이 될 영오 소통관(112)’ 준공과 주민들의 쉼터인 맥문동 솔밭공원(266)  준공을 축하하고 마을의 화합과 번영을 기원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문종배 영오리 이장은 이번 사업으로 우리 영오마을이 몰라보게 좋아진 것 같아 매우 기쁘고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앞으로 마을주민들과 합심하여 우리나라에서 가장 살기 좋은 마을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주용덕 공성면장은 쾌적한 공간에서 더욱 화합하고 이웃 간의 정이 넘쳐나는 영오마을이 되기를 기원한다라며, “새로운 공간에서 주민들이 편히 휴식하고 여가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 등 살기 좋은 영오마을을 만들어 나가는 데 공성면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상주시 공성면, 마을만들기 사업 ‘영오 소통관’ 개관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