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1(목)
 


의성=안병학 기자/ 의성군은 국립종자원에서 생산한 콩과 팥 보급종 종자를 38일까지 농업기술센터 관할지소를 통해서 신청을 받는다.

 

신청가능한 콩종자는 대원 선풍 대찬 3품종이며, 팥종자는 아라리 1품종으로 공급가격은 5키로짜리 한 포당 콩은 26590, 4660원이다. 신청한 종자는 4월부터 지역농협에서 농업인에게 공급한다.

 

품종 선택 시 경작형태와 품종특성을 고려하여서 선택하면 된다. 대원은 쓰러짐에 약하므로 적기파종(6월 중순) 및 적정 재식밀도를 준수해야 하며, 대찬은 대원보다 첫 꼬투리 착생 부위가 높아 기계수확 작업이 용이하나 탈립에 약하므로 반드시 적기수확해야 한다. 선풍은 알이 굵은 대립종으로 성숙이 대원보다 5일 정도 느리지만 평균 수량이 대원보다 10~20% 정도 많은 품종이다.

 

김주수 군수는 정부 보급종은 엄격한 종자 검사와 품질관리를 거쳐 엄선된 우량종자로 품질이 우수하다라며, 재배를 희망하는 농업인들은 기한 내 신청해 줄 것을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의성군, 콩·팥 정부보급종자 신청 접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