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목)
 

   

 

 김천시는 지난 20김천시복지재단설립타당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김충섭 시장을 비롯한 시 관계자와 용역사 대구대학교산학협력단장 박태영 교수 등 9명이 참석했으며, 용역사의 착수보고, 질의응답 및 의견수렴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김천시는 사회복지안전망 강화 및 시민이 행복한 복지도시 조성을 위해 지난해 12월 복지재단 설립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지난달 경상북도와 협의를 거쳐 복지재단 제반여건 및 기본계획수립, 효율적인 사업 및 운영계획, 설립타당성 등에 대한 연구 용역에 착수하게 됐다.

 

  연구과제는 김천시복지재단 설립에 대한 김천시 현황분석 및 진단, 타당성 및 경제성분석, 지역주민 설문조사 및 관계자 의견청취, 운영계획수립 등을 수행하게 된다.

 

  이번 연구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하반기에는 경상북도와 협의를 거쳐 조례를 제정해서 김천시복지재단출범식을 가질 계획이다

 

 김충섭 시장은복지재단을 설립해 복지 인프라와 재정적 한계를 극복하고 시민모두가 행복한 김천을 만들 수 있도록 이번 복지재단 설립용역 추진에 심혈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복지재단, 설립타당성 용역 착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