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목)
 

    

  

 김천시는 지난 19일부터 코로나-19 집단감염에 취약한 노인요양시설 40개소와 노인전문요양병원 3개소 사전 진단검사를 실시해 집단감염 차단을 위한 선제적 대응으로 물샐틈없는 관리를 펼친다.

 

 코로나19 사전 진단검사는 지난 19일과 20일 노인요양시설 40개소 입소자 및 종사자 112명을 대상으로 어르신들의 이동불편을 배려해 의사와 간호사 등 2개 반 6명이 시설을 방문해 이동채취형 검사를 하고 노인전문요양병원 3개소는 입소자 및 의료인 53명을 사전 진단검사를 했다.

 

 그리고 관내 사회복지시설 53개에 대해 지난 9일부터 22일까지 2주간 예방적 코호트 관리로 외부인의 시설방문을 통제하고 담당자를 지정해 매일 2차례 모니터링을 하고 있으며, 시설에는 소독제와 손 소독제 등 예방물품을 배부하여 코로나19 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충섭 시장는집단감염에 취약한 노인요양시설에 대해 사전 진담검사와 코호트 관리, 예방물품 배부 등으로 코로나19 유입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설종사자 모두가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등 적극적으로 동참해 요양시설에서 감염자가 단 한명도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 취약 노인요양시설 ‘물샐틈없는’ 관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