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3(화)
 

 

 

 

 김천시가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립중앙도서관에서 주최하는 도서관 공모사업에 잇달아 선정되면서 시민들의 독서문화 활성화를 위해서 올해도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내달부터 운영되는 도서관과 함께 책 읽기프로그램을 시작으로 공공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장애인 독서문화프로그램 등이 최근 사업 공모에 선정되며, 이를 바탕으로 올해는 기존 프로그램과 더불어 독서취약계층과 소외계층에까지 독서문화를 확대하고 활성화시킬 계획이다.

 

 먼저 도서관과 함께 책 읽기 사업에서는 정보취약계층 어린이들의 올바른 독서습관 형성과 정보문화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내달부터 10월까지 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하여 22회에 걸쳐 도서관 활용수업, 탐방 등 문화체험이 포함된 다양한 독서관련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장애인 독서문화프로그램은 도서관 이용과 지식정보 접근 및 활용이 어려운 장애인을 대상으로 한 독서문화프로그램 지원사업으로 발달장애인 어린이들을 위한 함께 그림책 읽기와 책과 연관된 다양한 독후활동, 영화연극 등을 함께 관람하는 문화체험 등이 운영된다.

 

 이 밖에도 도서관의 대표적인 공모사업 프로그램인 길 위의 인문학2019년 드림밸리 작은도서관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작은도서관 책친구프로그램도 올해 사업 운영을 위한 공모를 준비중에 있다.

 

 김충섭 시장은 다양한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도서관이 시민들의 독서생활과 문화예술의 중심지로 더 많은 지역주민들에게 독서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천시립도서관, 연이은 공모사업 선정으로 풍성함을 더하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