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3(월)
 

 

상주시 농민회(회장 신현호)가 심각한 식량난을 겪고 있는 북한에 통일쌀 보내기 사업을 13년째 이어오고 있다. 

 

 농민회는 올해도 통일쌀 보내기 행사를 하며, 북한에 전달되기를 간절히 바라는 마음으로 지난달 30일 농민회 회원과 시민단체, 학생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모동면 반계리에서 ‘2020년 통일쌀 보내기 손모내기행사를 개최했다.

 

 농민회 신현호 회장은 "우리 손으로 농사를 지어서 북한에 식량을 나누자. 식량을 나누는 것이 곧 통일의 한 부분이 아니겠느냐는 취지로 손모내기 행사를 매년 이어오고 있다"고 말했다.

 

 상주시 농민회는 2007년 전국 농민회총연맹 주최로 통일쌀 보내기 행사가 시작되자 이듬해부터 참여해 올해 13년째를 맞았다.

 

 한편, 경북 지역에서는 통일쌀 보내기 사업에 상주시농민회를 비롯해 고령, 영주, 영천농민회 등이 참여해 식량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북한의 빈곤층과 어린이들에게 전달되기를 희망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상주시농민회, 13년째 이어온‘통일벼 보내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