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목)
 

 

 

 

 

김찬영 구미시 갑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대구시와 경상북도 일부 지역만 특별재난지역에 포함된 사실이 알려지자 구미시민들의 분노가 극에 달하고 있는 실정이라며, “문재인 대통령은 즉시 구미를 재난특별지역으로 선포하고 장세용 시장은 내일이라도 당장 서민층부터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김 후보는 코로나19라는 전염병 사태에 의한 특별재난지역 선포임에도 어떻게 구미지역을 뺄 수가 있느냐면서 지금 구미시민들의 분노가 하늘을 찌를 지경이다고 말하며, “정부는 여전히 코로나19 사태를 무시하고 있다고 강력히 정부를 비난했다. 또한, “장세용 시장은 당장 정부관계부처로 가서 구미를 특별재난지역에 포함시킬 것을 요청하라고도 밝혔다.

 

 또한, “대구만 시민들이 집을 나서지 못하는 것이 아니다면서 구미시도 현재 자영업자들은 한집 건너 한집은 휴무 등을 하고 있는 실정이다고 비판하고 소상공인, 자영업자, 근로자 등 전 시민들은 이미 한 달이 넘도록 제대로 된 생업활동을 못하고 있는데 어떻게 특별재난지역에서 제외되었는지 납득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찬영 구미시 갑 국회의원 예비후보, “정부는 구미시를 재난특별지역으로 선포하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